본문 바로가기
사진방

육남매 우애를 다짐하며

by 慧明花 2022. 11. 27.

육남매 우애를 다짐하며 / 날짜 : 2022년11월27일 낮12시30분 / 장소 : 진주감나무집에서 점심을 / 참석 : 모두 다 함께여서 좋다. ^^*   물 위 장승에 씌여진 글 / 그대가 있어 더 빛나는 하루!

감나무집 오리수육이 참 부드럽고 맛나다. 어른아이 모든 식구들이 좋아할만큼 좋은  음식이다.

다음코스  오리 백숙이 나오고, 조금 후 누룽지도.. 구수한 맛 일품!

식사 후 가까운 4층 찻집에서

남강이 한눈에 보이는  경치를 자랑하는 곳!  통채로 전세를 낸것 같다,ㅎ  시끌벅적 하하호호다. 

언제 준비해왔는지 큰 올케께서 가방을 뒤적이드니, 준비해온 선물로 가위 바위 보 게임을시작하잰다.

일등으로 자기맘에 드는 물건 하나씩 가져가기, 차례대로 이기는 자가 선물하나 갖고픈것 가져가는 게임!  모두 손 내밀고

가위! 바위! 보! 창원 동생이 일등에 산양우유를 냅다 가져가면서 즐겨하는 모습이다,ㅎㅎ  난 3등으로 견과류를 ...ㅋ

커피라떼를 시켜놓고 ,대추차를 냉커피를 각자 취향대로다.

그런데 커피향 가득한 찻집에서 못난이 삼총사 한컷!    항상 오늘만큼,  건강하기를!  행복하기를!  사랑하기를!   ^^*

◀ 사자소학(四字小學)---형제편(兄弟篇) ▶

 

兄弟姉妹 (형제자매)는 : 형제와 자매는

同氣而生 (동기이생)이니 : 한 기운을 받고 태어났으니

兄友弟恭 (형우제공)하야 : 형은 우애하고 아우는 공손하여

不敢怨怒 (불감원노)니라 : 감히 원망하거나 성내지 말아야 한다.

 

骨肉雖分 (골육수분)이나 : 뼈와 살을 비록 나누었으나

本生一氣 (본생일기)요 : 본래 한가운데서 태어났으며

形體雖異 (형체수이)나 : 몸의 모양은 비록 다르나

素受一血 (소수일혈)이니라 : 본래 한 핏줄을 받았느니라.

 

比之於木 (비지어목)하면 : 나무에 비유하면

同根異枝 (동근이지)며 : 뿌리는 같고 가지는 다른것과 같으며

比之於水 (비지어수)하면 : 물에 비유하면

同源異流 (동원이류)니라 : 근원은 같고 흐름은 다른것과 같다.

 

兄弟怡怡 (형제이이)하야 : 형제는 서로 화합하여

行則雁行 (행즉안행)하라 : 길을갈 때는 기러기처럼 나란히 가라

寢則連衾 (침즉연금)하고 : 잠잘때는 이불을 나란히 덮고

食則同牀 (식즉동상)하라 : 밥 먹을 때는 밥상을 함께 하라.

 

分母求多 (분모구다)하며 : 나눌 때 많기를 구하지 말며

有無相通 (유뮤상통)하라 : 있고 없는 것을 서로 통하라

私其衣食 (사기의식)이면 : 형제간에 자기들의 의복과 음식을 사사로이 하면

夷狄之徒 (이적지도)니라 : 오랑캐의 무리다.

 

兄弟衣服 (형제의복)이어든 : 형이 의복이 없거든

弟必獻之 (제필헌지)하고 : 아우가 반드시 드리고

弟無飮食 (제무음식)이어든 : 아우가 음식이 없거든

兄必與之 (형필여지)하라 : 형이 반드시 주라.

 

一杯之水 (일배지수)라도 : 한잔의 물이라도

必分而飮 (필분이음)하고 : 반드시 나누어 마시고

一粒之食 (일립지식)이라도 : 한 알의 음식이라도

必分而食 (필분이식)하라 : 반드시 나누어 먹어라.

 

兄雖責我 (형수책아)나 : 형이 비록 나를 꾸짖드라도

莫敢抗怒 (막강항노)하고 : 감히 항거하고 성내지 말고

弟雖有過 (제수유과)나 : 아우가 비록 잘못이 있드라도

須勿聲責 (수물성책)하라 : 모름지기 큰 소리로 꾸짖지 말라.

 

兄弟有善 (형제유선)이어든 : 형제간에 잘한 일이 있으면

必譽于外 (필예우외)하고 : 반드시 밖으로 칭찬하고

兄弟有失 (형제유실)이어든 : 형제간에 잘못이 있으면

隱而勿揚 (은이물양)하라 : 숨겨두고 들러내지 말라.

 

我有歡樂 (아유환락)이면 : 나에게 기쁨과 즐거움이 있으면

兄弟亦樂 (형제역락)하고 : 형제들도 즐거워 하고

我有憂患 (아유우환)이면 : 나에게 근심과 걱정이 있으면

兄弟亦憂 (형제역우)니라 : 형제들도 근심하느니라.

 

雖有他親 (수유타친)이나 : 비록 다른 친척이 있으나

豈若兄弟 (개약형제)리오 : 어찌 형제간과 같겠는가

兄弟和睦 (형제화목)이면 : 형제가 화목하면

父母喜之 (부모희지)시니라 : 부모님께서 기뻐하시느니라.

'사진방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된서리에 장미꽃이 얼어  (36) 2022.12.07
12월의 새아침  (56) 2022.12.01
아름다운 남강의 새아침  (78) 2022.11.20
장미꽃이 만발한 11월 중순에서  (96) 2022.11.18
예쁜 가을 어이 보내리  (106) 2022.11.13

댓글54

  • 이전 댓글 더보기